전향기-김수영 추모전
'폭포' 받아쓰기- 어머니 차례, 2008
대안공간 풀, 서울

김수영 시인의 '폭포' 받아쓰기 어머니 차례

임민욱

늦은 밤 열한 시 엄마가 들이닥친다.
아파트 일 층 도어폰에서 '나여' 하시며 카메라에 맞추어 서신다.
인터폰에 비친 뒷 배경 나무가 드라마틱 하다.
엄마는 곧장 잠을 청하신다.
다시 일어나 한국의 레퍼토리를 또 반복한다.
"네 에미, 네 애비, 네 애미는, 네 애비는,
무얼 해줬는가…"
서로 서로의 네 에미와 네 애비에 관해..
그러다가 우신다. 눈물 콧물이 줄줄..
엄마의 9살 기억으로 넘어갔을 즈음이다.
비와 피와 무당과 머리에 뒤집어 쓴 양동이, 소뼈다귀…
다음 날 아침
커피와 빵으로 아침을 때우신 후 너무 편하시다며 마주 앉게 된 식탁

나: 엄마, 잠깐만 기다려봐, 종이랑 쓸 거 가져올게. 받아쓰기 좀 해봐.
엄마: 그래. 내가 이래 봬도…
나: 엄마, 김수영 시인이란 사람 알아 ?
엄마: 아니,
나: 그럼, 폭포.
엄마: 이거 밖에 없어 ? 이런 펜으로는 글씨 잘 못쓰는데..
나: 폭포는 곧은 절벽을 (1초 쉬고)
무서운 기색도 없이 (3초 쉬고)
떨어진다.
엄마: 떨어진다.
나: 규정할 수 없는 물결이
엄마: 규.정.할.수.없.는.물.결.이.
나: 무엇을 향해
엄마: 무엇을 향해
나: 떨어진다는 의미도 없이
엄마: 떨.어.진.다.는. 의.미.도. 없이
나: 계절과 주야를
엄마: 계절과 주야를
나: 가리지 않고
엄마: 가리지 않고
나: 고매한 정신처럼
엄마: 고매 ?
나: 응, 고매한 정신처럼
엄마: (웅얼거리며) 고.매.한. 정신처럼
나: 쉴 사이 없이 떨어진다.
엄마: 쉴.사.이.없.이.떨.어.진.다.
-계속해서-

-

Dictating "The Cascade" by the Poet Kim Soo Young- Mother's Turn
2008
Space Pool, Seoul

Dictating 'The Cascade' by the Poet Kim Soo Young- Mother's Turn

Minouk Lim

At eleven late at night, mom rushes into my apartment.
Saying 'It's me' to the entryphone on the first floor
She adjusts herself towards camera lens.
So unrealistic is the tree in the background mirrored on interphone.
Trying straight to sleep, but soon
She gets up again, repeating so familiar a Korean repertoire
"Your mom, your dad, your mummy, your old man...
We have been worthless to you..."
It's about 'your' mom and 'your' dad for both of us together..
She starts weeping, tears and nasal discharge running profusely..
About the time to go back to mom's nine-year-old memory.
Rain, blood, sharmans, buckets covering the head, pieces of cow-bone..
Next morning
Much satisfied despite only having coffee and bread for breakfast.
She willingly sits opposite to me over the table.
I: Mom, wait a second. I'll bring a piece of paper and something to write with. Be prepared for dictation.
Mom: No problem. No matter what I look like to you...
I: Mom, have you heard about a man named Kim Soo Young?
Mom: Nay.
I: Then, The Cascade.
Mom: Only this? With this pen I may just scribble.
I: Below a steep cliff (1 second in pause)
without an expression of fear, the cascade dares to (3 seconds in pause)
fall
Mom: fall
I: Free and undefinable stream
Mom: f.ree.and.un.de.fi.na.ble.st.ream
I: Toward something
Mom: Toward something
I: Even without the meaning of falling itself
Mom: Ev.en.wi.thout.the. mea.ning.of.fal.ling.it.sel.f.
I: Being concerned about
Mom: Being concerned about
I: Neither seasons nor day and night
Mom: Neither seasons nor day and night
I: Like a noble spirit
Mom: Noble?
I: Yeah, like a noble spirit
Mom: (mumbling) li.ke.a.no.ble.spi.ri.t
I: Without ceasing, keeps falling
Mom: Wi-thout.cea.sing.kee.ps.fal.ling.
-in succes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