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nouk Lim was born in 1968 in Daejeon, South Korea. As an artist of many forms, Lim has been creating works that are beyond the boundary of different genres and media, deepening the scope of questions while encompassing writing, music, video, installation and performance as her means of artistic expression. Lim has been paying strong attention to the marginalization and the discrepancy generated during the process of rapid democratization and industrialization of South Korea, which also affected the lives of the many in the system of global economy. As such, Lim seeks to find ways to examine objects embedded with performativity, different methods of performance and imaginative modes of creating records. Such an inclusive approach embraces different fields of history, politics, philosophy and literature, drawing reflections on everyday life and challenging the routineness of life.

Among the numerous works created by Lim, New Town Ghost (2005), S.O.S.-Adoptive Dissensus (2009) and Portable Keeper (2009-present) are video pieces created out of performances held in non-institutional, transient sites. In the meantime, The Weight of Hands (2010) and the FireCliff series (2010-present) deliver moving images that are mediated through the lens of an infrared camera. Navigation ID was invited to the 10th Gwangju Biennale as an press opening performance and an installation in the exhibition.

Lim’s major solo exhibitions include The Promise of If at PLATEAU Samsung Museum of Art, Seoul(2015), United Paradox at Portikus, Frankfurt(2015), Heat of Shadow at the Walker Art Center, Minneapolis (2012) and Jump Cut in Artsonje Center, Seoul (2008). Since 2010, starting at Madrid, Lim has been presenting a series of site-specific performances FireCliff. Lim also participated in a number of group exhibitions and biennials including the Setouchi Triennale(2016) Sydney and Taipei Biennial 2016, Paris Triennale 2012, Liverpool Biennial (2010), Political populism (Kunsthalle Wien 2015), The Time of Others (Museum of Tokyo, 2010) and Your Bright Future: 12 Contemporary Artists from Korea (LACMA, 2009-2010).

작가 소개

임민욱(1968)은 조각적 오브제 설치와 비디오, 퍼포먼스 혹은 그 기록 작업들을 해오면서 전쟁 이후 시공간 뿐만 아니라 사유마저 갈라버린 분단국가의 이분법적 프레임을 뚫어내는 또 다른 가능성을 찾고 있다. 개인적 경험 속에서 한국 사회의 압축적 경제 성장이 불러온 장소의 상실과 기억의 문제는 이런 장르의 경계를 넘나드는 시도를 통해 배제되고 실종된 존재들을 소환하며 보이지 않는 것과 애도받지 못한 삶의 장면성을 다룬다.

주요 개인전 이력에 뉴타운고스트 가가호호(daad 갤러리, 베를린, 2017) 만일의 약속 (삼성플라토미술관, 서울, 2015), 역설의 연합 (포르티쿠스 미술관, 프랑크푸르트,2015) , 임민욱: 그림자 열기, (워커아트센터, 미니애폴리스,2012), 임민욱: 리퀴드 코뮌,(PKM갤러리, 서울, 2011), 점프컷, (아트선재센터, 서울,2008) 등이 있다. 2010년부터 마드리드를 시작으로 《불의 절벽》과 같은 장소특정적 공연 시리즈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 프로젝트는 2011년 팸스초이스에 선정되었다. 첫 시도는 2009년 페스티벌 봄에서 《S.O.S-채택된 불일치》를 선보이며 시작되었고, 이후 DMZ피스 프로젝트를 위한 씨네라디오버스Monument 300-워터마크를 찾아서, 제 10회 광주비엔날레 개막작 《내비게이션아이디》(2014) 등의 퍼포먼스가 있다. 그 밖에 시드니(2016) , 타이페이(2016), 리버풀(2010), 이스탄불 비엔날레(2007)와 세토우치 트리엔날레(2016) , 파리 트리엔날레(2012), 미디어시티 서울(2010) 등, 다수의 해외 주요 비엔날레에 참여했다. 둘 또는 세 마리의 호랑이 (세계 문화의 집, 베를린.2017), 타인의 시간 (도쿄 컨템포러리 뮤지엄, 일본,2015), 정치적 포퓰리즘 (비엔나 쿤스트할레, 오스트리아,2015), 로스앤젤레스 카운티미술관과 휴스턴미술관에서 개최된 《당신의 밝은 미래: 한국 현대작가12인 전》(2009-10) 등 다수의 전시를 했다. 독일 DAAD 레지던시 프로그램 지명 수상(2016), 국립현대미술관 올해의 작가상(2012), 에르메스 미술상(2007)등을 수상한 바 있다.